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콘텐츠뷰/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마녀 2 – 세계관은 확장, 액션 분량은 제자리걸음 영화

※ 스포일러가 있습니다.

액션 분량 전편과 비슷

박훈정 감독이 각본, 제작, 연출을 맡은 ‘마녀 2’는 2018년 작 ‘마녀’의 후속편입니다. ‘The Other One’이라는 부제처럼 전편의 주인공 자윤(김다미 분)과는 또 다른 주인공 소녀(신시아 분)를 앞세웁니다.

전편은 의문의 조직에서 초능력자로 육성되었으나 탈출한 자윤이 외딴집의 가족이 된 뒤 조직의 위협에 맞서 싸우는 줄거리였습니다. ‘마녀 2’는 이를 답습합니다. 조직으로부터의 탈출 시기나 호적상의 가족 여부만 다를 뿐 전편의 변주에 불과합니다. 전편에는 귀공자(최우식 분)를 포함한 미국 출신 4인조가 등장했는데 ‘마녀 2’에는 상하이 출신 토우 4인조가 등장합니다. 소위 ‘먹방’을 웃음 소재로 활용하는 것도 같습니다.

전편과 마찬가지로 중반까지는 액션 장면이 거의 없고 클라이맥스에만 집중된 전개도 마찬가지입니다. 전편보다는 액션에 배정된 러닝 타임이 두드러지게 늘어날 것이라는 기대가 충족되지 못합니다.

‘마녀 2’의 공간적 배경은 전편에서 백 총괄(조민수 분)이 거주하는 제주도로 국한됩니다. 박훈정 감독의 ‘낙원의 밤’이 공간적 배경이 제주도이고 중요한 창고 장면이 재연의 외딴집에 할애되었는데 ‘마녀 2’의 클라이맥스 역시 주위에 아무것도 없는 제주도의 농장에 할애됩니다. 민간인이 말려들지 않으며 제작진이 연출하기 손쉬운 공간적 배경의 선택이지만 그만큼 긴장감은 감소할 수밖에 없습니다.

‘낙원의 밤’의 주인공 태구를 연기한 엄태구가 대형할인점 장면에서 카메오로 등장합니다. ‘낙원의 밤’과 ‘마녀 2’가 동 시기의 제주도 배경 영화라는 망상이 가능합니다.

세계관 확장에도 의문은 증폭

전편의 최대 약점이었던 유치한 대사는 많이 개선되었으나 장면의 호흡은 중반까지 다소 긴 편입니다. 액션을 기다리는 상당수의 관객에게는 중반까지 지루할 수 있습니다. 액션의 강도를 올리며 캐릭터들의 능력치를 전편보다 강화해 ‘능력자 배틀물’로서의 장르적 성격을 더욱 분명히 했으나 CG에 의존한 영상은 숨기지 못합니다.

자윤은 클라이맥스 막판에 잠시 등장해 소녀와 쌍둥이임을 밝힙니다. 자윤과 소녀의 어머니 미영(변서윤 분)이 초반 회상 장면과 본편 마지막 장면을 장식하며 후속편 등장을 예고하지만 미영을 임신시킨 남자가 누구인지, 그리고 아이들을 초능력자로 만든 조직이 어떤 목적을 지닌 것인지는 밝히지 않습니다.

초인간주의, 유니온, 아크, 메인 등 전편에 등장하지 않았던 새로운 용어를 제시하며 세계관을 확장하지만 흥미보다는 답답함을 증폭시킵니다. 하지만 전편에 등장했던 이 수석(이기영 분)은 등장하지 않으며 혹시 생존해 깜짝 출연할까 싶었던 귀공자는 언급조차 되지 않습니다. 전편의 미스터 최와 비슷한 위치의 캐릭터인 장(이종석 분)은 엔딩 크레딧 후 추가 장면까지 차지하지만 액션이 전혀 없이 입담에만 의존해 매우 허전합니다.

마녀 - ‘김다미의 발견’ 불구, 유치한 대사 등 약점 도드라져

http://twitter.com/tominodijeh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