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작가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관전평] 9월 29일 LG:두산 - ‘1이닝 4볼넷 4폭투 3실점’ LG 3연패 야구

LG가 3연패에 빠졌습니다. 29일 잠실 두산전에서 0-3으로 완패했습니다.

류중일 감독은 경기에 앞서 총력전을 선언했지만 선수들의 경기력은 형편없었습니다. 이동현의 은퇴 경기에 후배들이 먹칠했습니다.

이우찬, 차우찬, 유강남 목불인견

선발 이우찬은 제풀에 무너지는 악습을 되풀이했습니다. 5회초 선두 타자 김재환을 스트레이트 볼넷을 내보낸 뒤 김재호에 다시 볼넷을 내줘 무사 1, 2루 위기를 자초했습니다. 이우찬은 한 번 제구가 흔들리면 릴리스 포인트를 잃고 연속 사사구를 허용하는 잘못을 다시 노출했습니다.

와일드카드 결정전에서 불펜으로 나설 차우찬이 구원 등판했지만 이우찬과 다르지 않았습니다. 1사 1, 2루 정수빈 타석에서 2개의 폭투로 어이없이 선취점을 허용했습니다. 첫 번째 폭투인 초구는 도저히 포수 유강남이 막을 수 없는 차우찬의 잘못이었습니다.

하지만 1사 2, 3루에서 선취점이자 결승점 실점으로 직결된 3구 폭투는 엄연한 유강남의 잘못입니다. 공이 미트를 맞고 뒤로 튀어 실점이 되었습니다.

차우찬이 정수빈에 볼넷을 내준 뒤 최주환 타석에서 또 다시 폭투가 나와 1사 1, 3루로 번졌습니다. 이번에도 유강남의 미트 방향이 잘못되었습니다. 유강남은 8회말 1사 1루 볼 카운트 1:1에 3구 한복판 패스트볼을 흘려보내더니 4구 겨드랑이 높이의 볼에 헛스윙 삼진을 당해 공수에 걸쳐 어처구니없는 모습을 노출했습니다. 유강남은 상황에 맞는 플레이를 할 줄 모릅니다.

네 번째 폭투 이후 차우찬이 최주환에 1타점 좌전 적시타를 맞아 0-2가 되었습니다. 3-1의 불리한 카운트에서 바깥쪽 패스트볼이 높았던 탓입니다.

계속된 1사 1, 3루에서 허경민의 좌익수 희생 플라이로 0-3으로 벌어졌습니다. 5회초 빅이닝을 허용하는 사이 맞은 안타는 단타 1개가 전부였습니다. 1이닝 4볼넷 4폭투는 목불인견이었습니다.

LG 타선 또 영패

LG 타선은 무기력의 극치였습니다. 4안타 1볼넷으로 홈은커녕 3루조차 밟지 못하고 경기가 종료되었습니다. 최근 극심한 타격 침체는 와일드카드 결정전에 대한 우려를 자아냅니다. 부진이 길었던 김민성이 2안타, 김현수가 2개의 잘 맞은 타구를 만들어낸 것이 그나마 다행입니다.

유일한 득점권 기회는 0-3으로 뒤진 8회말 2사 1, 2루였습니다. 하지만 이천웅의 먹힌 타구가 유격수 직선타에 그치면서 이닝이 종료되었습니다. 리드오프 이천웅의 타격 페이스도 떨어져 있습니다.

이동현, K로 현역 생활 마무리

이동현은 7회초 시작과 함께 등판해 박세혁을 삼진 처리하며 통산 701경기로 현역 생활을 마무리 지었습니다. 박세혁을 상대로 0:2로 출발해 풀 카운트까지 갔지만 바깥쪽 승부로 헛스윙 삼진을 솎아내며 유종의 미를 거뒀습니다.

이동현의 교체를 위해서 박용택이 마운드에 올라와 마지막 순간을 장식했습니다. 이날 박용택은 8회말 2사 1루에서 대타로 나와 우전 안타로 득점권 기회를 만들어 베테랑 품격을 과시했습니다.

디제의 LG 야구 중계로 풀경기 다시 보기 http://vod.afreecatv.com/PLAYER/STATION/48094947

http://twitter.com/tominodijeh

덧글

댓글 입력 영역
* 비로그인 덧글의 IP 전체보기를 설정한 이글루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