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작가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 - 지루하고 산만하다 영화

※ 스포일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미국 마법부에 수감 중이던 그린델왈드(조니 뎁 분)가 런던 이송 도중 탈출합니다. 그린델왈드는 덤블도어(주드 로 분)를 살해하기 위한 도구로 활용하기 위해 크레덴스(에즈라 밀러 분)의 신병을 확보하려 합니다. 영국 마법부는 뉴트(에디 레드메인 분)에 도움을 청하지만 뉴트는 중립을 지킵니다.

악역 그린델왈드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해리 포터 시리즈의 과거 이야기를 다룬 2016년 작 ‘신비한 동물 사전’의 후속편입니다. 서두의 워너 브라더스 로고는 물론 중반에 등장하는 호그와트 장면에 해리 포터의 메인 테마가 삽입됩니다. 호그와트를 상징하는 스승 덤블도어와 맥고나걸(피오나 글래스콧 분)도 등장합니다.

신비한 동물 사전’에 단 한 장면에 등장했으나 강한 인상을 남겼던 악역 그린델왈드가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에는 타이틀 롤로 승격되었습니다. 런던과 뉴욕도 등장하지만 주된 공간적 배경은 파리입니다.

그린델왈드는 비마법사인 인간과의 공존을 거부하고 세를 규합해 인간의 노예화를 도모합니다. 그는 ‘다름’을 용납하지 못하는 인간의 폐쇄성과 폭력성을 비판하면서 제2차 세계대전의 발발을 예언합니다.

그는 걸림돌이 되는 덤블도어를 죽이기 위해 강력한 힘을 보유한 크레덴스를 자신의 편으로 만들려 합니다. 그린델왈드와 덤블도어는 어린 시절 친구로 서로를 싸우지 않으려 맹세하며 증표까지 만들었기 때문에 그린델왈드에게는 크레덴스가 필요합니다.

‘스타워즈’ 연상시키는 캐릭터 구도

덤블도어 역시 영국 마법부의 요청에도 불구하고 그린델왈드와 싸움에 직접 나서기를 거부하지만 그에게는 수제자 뉴트가 있습니다. 그린델왈드의 폭주에 의해 레타(조 크래비츠 분)가 죽음을 맞이하자 뉴트는 중립을 포기하고 그린델왈드에 맞설 것을 다짐합니다.

주요 캐릭터 간의 사제 관계는 스타워즈 시리즈를 연상시킵니다. 그린델왈드와 크레덴스의 관계는 프리퀄 삼부작의 팰퍼틴과 아나킨을, 덤블도어와 뉴트의 관계는 오비완과 루크를 연상시킵니다.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은 크레덴스의 출생의 비밀에 집착합니다. 크레덴스와 레타의 혈통의 연관성과 더불어 레타의 ‘원죄’를 파헤칩니다. 레타 집안의 족보는 막장 드라마 수준입니다. 결말에서 크레덴스는 덤블도어의 동생으로 판명됩니다.

위기의 커플들

캐릭터의 숫자가 대폭 증가한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로맨스의 비중이 큽니다. ‘신비한 동물 사전’의 뉴트와 티나(캐서린 워터스톤 분), 제이콥(댄 포글러 분)과 퀴니(앨리슨 수돌 분)는 물론 새롭게 등장하는 커플 크레덴스와 내기니(수현 분)도 위기에 직면합니다.

뉴트와 그의 형 테세우스(칼럼 터너 분), 레타도 삼각관계입니다. 단지 레타의 약혼남 테세우스만이 위기를 체감하지 못하고 있을 뿐입니다. 이들 중 뉴트와 티나만이 관계 회복의 가능성을 보일 뿐 나머지 커플은 모두 비극을 맞이합니다.

유머 감각 사라지고 산만해져

주요 등장인물이 모두가 성인이며 악의 힘이 강력하고 로맨스는 비극으로 귀결되기에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의 전반적인 분위기는 어둡습니다. 시간적 배경인 20세기 초반의 흑백 영화를 연상시키듯 영상의 톤도 흑백에 가까워 답답함마저 느껴집니다. 어린이 관객보다는 성인 관객에 초점을 맞췄습니다.

서두의 그린델왈드 탈출 장면은 영상이 매우 어두운 가운데 장면 전환만 빨라 관객이 내용을 구체적으로 이해하기 어렵습니다. 최근 개봉된 ‘베놈’의 클라이맥스의 약점과 유사합니다. 그린델왈드가 뉴트 일행과 맞서는 클라이맥스는 ‘레이더스’의 성궤 뚜껑을 연 클라이맥스를 연상시킵니다.

어두움에 잠식된 나머지 ‘신비한 동물 사전’의 유머 감각은 사라졌습니다. 오락성이 떨어진 가운데 산만합니다. 갓파를 비롯한 아시아의 동물이 등장하며 제목에는 ‘신비한 동물’이 남아있지만 ‘신비한 동물’보다는 인간, 그것도 마법사 캐릭터에 치중합니다. 후속편을 위한 ‘떡밥 늘어놓기’에 집중해 134분의 긴 러닝 타임이 지루합니다. 해리 포터 시리즈를 열독해 설정을 줄줄 꿰고 있는 팬들이 아니라면 일반 관객들이 재미를 느끼기 어렵습니다.

의문투성이 서사

레타의 죽음을 제외하면 서사의 진전 및 완결을 전혀 체감할 수 없습니다. 레타가 뉴트를 사랑하면서도 왜 테세우스와 결혼하려 하는지도 설명이 부족합니다. 티나의 새로운 남자 친구의 존재가 언급되지만 그가 등장하기는커녕 이름조차 언급되지 않습니다. 크레덴스의 출생의 비밀을 장황하게 설명할 바에는 전술한 의문들에 대한 규명이 선행되어야 했습니다. 그린델왈드가 주장하는 인간의 폐쇄성 및 호전성에 대한 비판도 전혀 새롭지 않은 소재입니다.

‘신비한 동물들과 그린델왈드의 범죄’는 덤블도어를 위기에 몰아넣어 후속편에 대한 흥미를 일으키려 합니다. 하지만 먼저 영화화된 해리 포터 시리즈를 통해 덤블도어는 노년을 맞이한 가운데 어떤 죽음을 맞이했는지 이미 제시된 바 있습니다. 그러므로 그린델왈드와 크레덴스가 아무리 강력한 힘을 가졌다 해도 관객들에게는 그다지 위협으로 다가오지 않습니다. 후속편에 대한 흥미마저 반감시키는 이유입니다.

해리 포터와 아즈카반의 죄수 - 사춘기의 마법사
해리 포터와 불의 잔 - 낯설은 산만함과 어두움
해리 포터와 불사조 기사단 - 해리, 루크 스카이워커가 되다
해리 포터와 혼혈왕자 - 진정한 주인공은 스네이프?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 1 - 도망만 치다 끝나다
해리 포터와 죽음의 성물 2 - 스네이프의 이야기가 완성되다

신비한 동물사전 4DX - 성인 마법사의 90년 전 뉴욕 활약상

http://twitter.com/tominodij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