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킥애스2 - 서사, 액션 모두 전편만 못해 영화

※ 본 포스팅은 ‘킥애스2 겁 없는 녀석들’의 스포일러를 포함하고 있습니다.

킥애스로 이름을 얻은 데이브(애런 존슨 분)는 힛걸 민디(클로이 모레츠 분)와 가까워져 학교 수업을 등한시하며 훈련합니다. 하지만 민디는 죽은 아버지 대신 자신을 거둔 마커스(모리스 체스트넛 분)의 간곡한 권유로 힛걸 활동을 중단합니다. 한편 킥애스에 의해 아버지를 잃은 크리스(크리스토퍼 민츠 플래스 분)는 레드 미스트를 포기하고 마더퍽커라는 이름으로 범죄자들을 긁어모아 킥애스에 대한 복수를 결심합니다.

2010년 작 ‘킥애스’ 이후 3년 만에 개봉된 속편 ‘킥애스2 겁 없는 녀석들’(이하 ‘킥애스2’)은 슈퍼 히어로 활동 중단과 재개의 갈림길에 선 힛걸과 복수극을 중심으로 얽히는 킥애스 및 마더퍽커의 갈등을 묘사합니다. 제프 와들로우가 각본 및 연출을 맡았는데 전편의 감독이었으나 ‘킥애스2’에서 제작자로 물러난 매튜 본의 공백이 크게 느껴집니다.

주인공이 초능력을 지닌 것도 아니며 그렇다고 경제적 능력이 뛰어난 것도 아니기에 ‘킥애스’ 시리즈는 태생적 한계가 분명합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킥애스’가 인상적이었던 것은 서민적인 주인공 킥애스와 만화적인 캐릭터 힛걸 및 레드 미스트가 조화를 이룬 것은 물론 아기자기한 서사와 코미디가 빛을 발했기 때문입니다. 초능력이 없는 주인공들로 액션 장면을 볼만하게 제시한 매튜 본의 연출력 또한 돋보였습니다.

하지만 제프 와들로우의 ‘킥애스2’는 전술한 태생적 한계를 뛰어넘지 못하며 전반적으로 산만합니다. ‘킥애스’에서 데이브와 크리스는 학교 친구 사이라는 공통분모가 있었지만 ‘킥애스2’에서는 크리스가 학교를 자퇴하고 홈 스쿨로 인해 갇힌 신세로 출발하기에 두 캐릭터의 접점이 부족합니다. 힛걸은 평범한 10대 소녀가 되려 하지만 그 과정의 코미디는 진부함에서 벗어나지 못합니다. 킥애스의 아버지가 살해되는 데 결정적인 정보를 누설한 토드(오거스투스 프루 분)와 킥애스가 손쉽게 친구 관계를 회복하는 전개도 설득력이 떨어집니다.

주역 배우들의 외모의 변화 또한 아쉽습니다. 애런 존슨은 근육질로 몸을 불렸지만 어색합니다. 크리스토퍼 민츠 플래스는 곱상함이 완전히 사라지고 얼굴형이 변화했습니다. 클로이 모레츠는 아역 시절만큼의 아우라를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10대 초반의 귀여운 소녀가 아닌 다 큰 아가씨가 된 힛걸은 개성이 사라져 마치 알리시아 실버스톤이 1997년 작 ‘배트맨 앤 로빈’에서 배트걸로 출연했던 것을 연상시킵니다.

트위터가 상당한 역할을 하는 것과 더불어 슈퍼 히어로 복장으로 범죄를 예방하려는 자경단이 미국에 실제로 등장한 시류를 반영함과 동시에 ‘어벤져스’를 의식한 새로운 캐릭터들을 제시하지만 그중에서 그다지 인상적인 캐릭터는 없는 것도 약점입니다. 존 레귀자모와 함께 짐 캐리가 가세하지만 비중은 미미합니다. 연기력이 보장된 두 배우를 제대로 살리지 못합니다. 차라리 짐 캐리가 화끈한 코믹 연기를 선보이거나 아니면 그가 연기한 대령이 악역으로 변절하는 전개가 낫지 않았을까 싶을 정도입니다.

액션 장면 또한 질과 양 모든 면에서 전편만 못합니다. 마더퍽커 일당이 무수한 사제폭탄을 제조하고도 전혀 사용하지 않는 것도 불만스러운 결말입니다. 사제폭탄을 뉴욕 곳곳에 설치해 충돌이 벌어지는 큰 스케일의 액션을 제시할 수 있는 기회를 스스로 포기한 것입니다. 엔드 크레딧 이후 추가 장면에서 두 다리가 무릎 아래로 절단된 크리스가 등장해 생존을 알리지만 ‘킥애스3’가 제작된다 해도 보여줄 것이 무엇이 남았는지 의문입니다.

장면 전환 시 시간의 흐름을 만화적인 폰트로 제시한 것이나 극중 대사에서 마블의 아버지 스탠 리와 함께 배트맨과 로빈, 스파이더맨이 언급되는 것, 그리고 데이브가 ‘나는 리부트가 싫어(I HATE REBOOTS)’라 인쇄된 티셔츠를 입고 최근 유행하는 슈퍼 히어로 영화의 리부트를 꼬집는 장면 등은 슈퍼 히어로물을 의식한 것이라 할 수 있습니다. ‘킥애스’에서 사망한 민디와 크리스의 아버지 사진이 극중에서 제시되며 마지막 대결에서는 킥애스가 민디의 아버지 빅 대디의 코스튬 일부를 착용하고 등장합니다.

킥애스 - 진정한 주인공은 힛걸

http://twitter.com/tominodije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