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콘텐츠뷰/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이대형 VS 조인성 맞대결 성사되나 야구

어제 비로 인해 프로야구 전 경기가 취소된 가운데 오늘 LG와 SK의 시즌 2차전이 벌어질 경우 관심사 중 하나는 LG의 ‘대도’ 이대형과 SK의 ‘앉아쏴’ 조인성의 대결입니다. 두 선수의 별명이 말해주듯 이대형은 리그에서 가장 뛰어난 도루 능력을 지녔으며 포수 조인성은 강견을 바탕으로 탁월한 도루 저지 능력을 자랑합니다.

두 선수가 한솥밥을 먹었던 작년까지 ‘이대형이 도루를 시도할 때 포수가 조인성이라면 어떻게 될까?’하는 농담조의 이야기가 곧잘 회자되곤 했는데 조인성이 FA 자격을 취득해 SK로 이적하며 맞대결이 현실화되었습니다.

4월 20일 LG와 SK 시즌 첫 대결에서는 조인성이 지명 타자로 출장하고 최경철이 마스크를 쓰면서 이대형과 조인성의 대결이 성사되지는 않았지만 오늘 경기가 이루어질 경우 이대형과 조인성의 첫 맞대결이 성사될 가능성이 높습니다.

올 시즌 들어 LG는 신임 김기태 감독이 ‘뛰는 야구’를 추구하면서 11경기에서 18개의 도루를 성공시켜 팀 도루 1위를 기록 중입니다. 4월 20일 경기에서도 LG는 3회말 이대형과 작은 이병규가 도루를 성공시켰으며 모두 득점과 연결되었습니다. 만일 조인성이 지명타자가 아닌 안방마님으로 출장했다면 상황은 달라졌을 수도 있습니다.

오늘 경기에서 SK의 선발 투수로 예고된 것은 임치영입니다. 경험이 많지 않은 사이드암 투수이기에 조인성의 선발 포수 출장 가능성은 높습니다. 조인성이 LG 타자들의 장단점을 훤히 꿰고 있다는 점에서도 그러합니다.

이대형과 조인성의 맞대결 성사를 위한 또 하나의 조건은 이대형의 출루입니다. 주중 한화와의 원정 3연전에서 12타수 무안타의 부진을 이어가던 이대형은 4월 19일 3연전 마지막 경기 연장 10회초 2사 후 안타를 기록하며 무안타 행진에서 벗어나며 팀 승리에 기여하더니 4월 20일 SK전에서는 4타수 2안타로 살아나는 모습이었습니다. 이날 이대형이 출루할 때마다 득점했기에 SK는 승리를 위해 이대형 봉쇄는 필수적입니다. 많은 양의 봄비가 그라운드를 적셔 도루를 시도하기에는 불리하지만 결정적인 순간 이대형을 비롯한 LG 주자들의 도루 시도 가능성은 충분합니다.

3연승을 달리고 있는 LG의 입장에서는 김광현, 송은범 등이 아직 선발 로테이션에 합류하지 않았으며 정근우 등 주축 타자들의 컨디션이 정상이 아닌 2연패의 SK를 상대로 오늘 경기를 강행하는 편이 유리합니다. 5번의 도루 시도를 모두 성공시켜 도루 성공률 100%인 이대형과 상대의 도루 시도 6번을 한 번도 저지하지 못해 도루 저지율 0으로 ‘앉아쏴’의 면모를 아직 보여주지 못한 조인성의 맞대결이 성사될 수 있을지 흥미롭습니다.

http://twitter.com/tominodijeh


덧글

  • 프랑스혁명군 2012/04/22 12:36 #

    우천 취소 되었네요. 보고 싶었는데, 아쉽습니다.
  • 티거사랑 2012/04/22 21:36 #

    근데 나중에 성사되더라도, 이대형이 출루를 못하지 싶네요 ㅋㅋㅋ
    시즌 출루율이 딱 3할인 톱타자라... ㅠㅠ;;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