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콘텐츠뷰/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사진] 5월 1일 LG:넥센 - 5시간 19분 혈투, LG 연장 분패 야구


비로 하루를 쉰 LG와 넥센의 시즌 2차전.

LG 선발 심수창. 1.2이닝 3피안타 4볼넷 4실점. 극히 실망스러운 내용이었습니다.

넥센 선발 김성현. 5이닝 10피안타 1볼넷 5실점.


1회말 이택근과 정성훈의 희생 플라이로 이대형과 이진영이 득점, LG가 2:0으로 앞서갑니다.

2회초 박정준에게 밀어내기 볼넷을 내주는 등 심수창은 2피안타 4볼넷으로 4실점하며 곧바로 역전을 허용했습니다.

유한준에게 2타점 적시타를 허용하고 강판되는 심수창. 올 시즌 5번의 선발 등판에서 1승도 하지 못했고 팀은 1승 4패에 그쳤습니다. 이제 심수창의 선발 등판을 다시 보기는 어려울 듯합니다.

심수창을 구원해 2회초 2사 후 등판하는 봉중근. 팔꿈치 통증으로 재활을 거쳐 올 시즌 1군 첫 등판입니다. 3.1이닝 3피안타 4볼넷 2실점. 구속과 제구 모두 정상이 아니었으나 노련미로 대량 실점을 막았습니다.

LG는 2회말 2사 후 이대형의 우전 적시타로 1점을 만회, 4:3으로 추격했습니다. 하지만 넥센도 4회초 무사 만루에서 유한준의 희생 플라이로 1점을 얻으며 5:3으로 달아났습니다.

5회초에는 강귀태의 타구가 조명으로 들어가 우익수 이진영이 처리할 수 없어 적시 3루타로 둔갑했습니다. LG는 5회말 1사 2, 3루에서 정의윤의 내야 땅볼로 1점을 만회해 6:4가 되었습니다.

6회초 등판한 세 번째 투수 김선규. 2이닝 2피안타 무실점으로 이날 등판한 LG 투수들 중 가장 호투했고 덕분에 LG는 역전을 노릴 수 있었습니다.

6회말 1사 만루에서 이진영은 우중간을 가르는 싹쓸이 3타점 역전 3루타를 터뜨렸습니다. 이어 이택근의 타석에서 폭투로 홈을 밟아 8:6으로 LG가 앞섰습니다.

그러나 LG의 계투진은 리드를 지키지 못했습니다. 8회초 1사 1, 3루의 위기에서 알드리지의 빗맞은 적시타에 3루수 서동욱이 우익수 이진영의 송구를 빠뜨리는 실책으로 1루 주자 강정호까지 득점해 8:8 동점이 되었고...

대타 오윤의 적시타로 9:8로 재역전했습니다.

8회말 LG는 2사 1, 2루에서 박용택의 우전 적시타로 9:9 동점을 만들었습니다.

LG는 9회말 무사 1, 2루의 기회를 맞았지만 박경수가 작전을 소화하지 못한 채 범타로 물러났고 이학준과 이대형이 연속 삼진으로 돌아서며 끝내기 기회를 무산시켰습니다.

10회말 선두 타자로 등장하는 이진영의 전광판 기록. 그간 부진을 씻으며 5타수 5안타의 맹타를 터뜨렸습니다. 그러나 10회말에는 안타를 기록하지 못했습니다.

11회초 2사 후 2루타로 출루한 유한준이 강정호의 좌전 적시타로 득점해 넥센이 9:9의 균형을 무너뜨리며 10:9로 앞섭니다.

11회말 1사 후 박경수가 볼넷으로 출루했으나 이학준과 이대형이 범타로 물러나며 경기가 종료되었습니다. 5시간 19분의 연장 혈투는 LG의 1점차 분패로 귀결되었습니다. 18안타를 터뜨리고도 패한 것입니다.

분패한 선수단.

9회말 이후 11회말까지 매 이닝 기회를 살리지 못한 것은 아쉬웠으나 18안타 9득점이라면 타선은 제몫을 다한 셈입니다. 하지만 선발 심수창과 이상열을 비롯한 계투진은 김선규를 제외하면 실망스러운 내용으로 일관했습니다. 특히 8:6의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8회초 이상열과 이동현이 부진으로 역전을 허용한 것이 가장 뼈아팠습니다. 부실한 필승계투진이 LG의 최대 약점으로 부각되는 요즘입니다. 정성훈과 오지환의 공수 공백도 허전했으며 이진영의 맹타가 유일한 위안이었습니다. LG는 롯데전과 넥센전으로 이어지는 5연전을 3승 2패로 마무리하며 두산과의 어린이날 3연전을 맞이하게 되었습니다.


덧글

  • 메이 2011/05/02 09:28 #

    하루 쉬더니 이틀치를 하루에 몰아서 했나봐요. 선수들 모두 고생했는데 이기지 못해서 아쉽더군요..
  • 시엔 2011/05/02 11:32 #

    심수창 올해 한번 5이닝 넘게 투구한 적 한 번 있지 않나요?
  • 디제 2011/05/02 12:30 #

    확인해보니 4월 12일 잠실 삼성전에서 6이닝를 소화한 적이 있군요. 지적 고맙습니다. 수정했습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