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KBO, 자질 부족 오심 심판 퇴출해야 야구

3월 27일 일요일 잠실야구장에는 흐리고 쌀쌀한 날씨에도 불구하고 1만 8천여 팬들이 LG와 두산의 시범경기 마지막 경기를 관전하고 있었습니다. 덕 아웃 라이벌답게 양 팀은 2:2로 팽팽히 맞선 채 9회말에 돌입했습니다. 두산 정재훈의 2구에 LG 선두 타자 김태완의 방망이가 매섭게 돌자 타구는 경쾌하게 좌측 담장을 향해 쭉쭉 뻗었습니다. 좌익수 김현수가 담장에 매달렸지만 타구는 그의 머리 위로 넘어가 외야석 교체 공사 중인 텅 빈 관중석에 직격했습니다. 끝내기 홈런을 확신한 김태완은 힘차게 베이스를 돌았고 LG 선수단은 모두 1루 덕 아웃을 박차고 나왔습니다. 1루 관중석은 승리의 열광으로, 3루 관중석은 패배의 탄식으로 가득했습니다.

하지만 두산의 어필을 받아들인 권영철 3루심은 김태완의 타구가 담장을 넘어가지 않았다고 판정, 김태완을 2루에 머물게 했습니다. 박종훈 감독을 비롯한 LG 코칭스태프가 강력히 항의했지만 4심 합의를 거치고도 2루타 판정은 번복되지 않았습니다. 승부치기 끝에 LG의 패배로 경기가 종료된 뒤 인터넷의 야구 관련 커뮤니티에서는 권영철 심판의 오심에 대해 격론이 벌어졌지만 3루 관중석에서 경기를 관전한 두산 팬들 중에서도 김태완의 타구가 홈런이라고 증언하는 이가 적지 않았습니다. 공교롭게도 이날 잠실 경기는 TV 중계가 없어 비디오 판독이 불가능해 권영철 3루심의 오심은 ‘물증’이 남지 않았습니다.

주심에 비해 부담이 적지만 3루심이 해야 할 일 또한 적지 않습니다. 좌타자의 체크 스윙 여부와 좌익선상 타구의 페어 및 파울 판단 여부는 기본입니다. 주자가 1루 혹은 2루에 있는 상황은 물론, 주자가 없는 경우에도 타자 주자가 외야를 가르는 타구나 실책 등으로 인해 3루를 파고드는 급박한 상황에는 아웃 및 세이프 판정을 해야 합니다. 그리고 좌측 담장을 넘어가는 타구의 홈런, 인정 2루타, 파울 판단 또한 좌익선심이 배치되지 않는 시범경기와 페넌트 레이스에서 3루심이 수행해야 할 책무입니다.

권영철 심판의 오심은 3루심으로서의 책무를 게을리 한 결과입니다. 심판은 점수와 볼 카운트에 상응하는 무수한 돌발 상황을 가정한 상태에서 상황이 발생하면 신속하고도 정확한 판정을 내려야 하지만 권영철 3루심은 2:2로 맞선 9회말 좌측 담장을 넘기는 끝내기 홈런이 자신의 머리 위로 넘어갈 수도 있다는 가정을 전혀 하지 않은 듯했습니다. 체크 스윙 여부의 판정에는 비할 수 없을 정도로 중대한 끝내기 상황에 대한 오심이기에 치명적입니다. TV 중계가 이루어지지 않아 비디오 판독이 불가능하다는 것을 경기 내내 숙지하고 더욱 집중했어야 할 3루심이 직무유기한 것입니다.

문제는 권영철 심판의 판정 논란이 불거진 것이 이번이 처음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작년 5월 22일 LG와 두산의 잠실 경기 6회초 정성훈 타석에서 박종훈 감독은 스트라이크 판정에 격렬히 항의하다 권영철 주심에 퇴장 당했고 LG는 이날 5:2로 패했습니다. 5월 24일 KBO의 상벌위원회는 박종훈 감독에 50만원의 제재금을 부과했습니다. 당시 박종훈 감독을 밀친 최규순 2루심에게도 50만원의 제재금이 부과되었지만 판정 논란의 불씨를 제공한 권영철 주심에게는 징계가 이루어지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박종훈 감독의 항의가 부당하고 권영철 주심의 스트라이크 판정에 문제가 없었던 것은 아닙니다. 그로부터 열흘 후인 6월 1일 KBO가 심판조를 시즌 중에 갑자기 변경한 것은 권영철 심판의 판정에 문제가 있었음을 스스로 인정한 것과 다름없습니다. 권영철 심판은 특정 팀에 대해 또 다른 특정 팀과의 경기에서 불리한 판정을 2년 연속 반복한 것입니다.

심판의 나이가 판정의 정확성을 대변하는 것이라 단언할 수는 없습니다. 그러나 지난 시즌부터 1군에 처음 투입된, KBO의 심판들 중에서는 가장 젊은 축에 속하는 올해 34살의 권영철 심판이 2군에서 보다 많은 경기 경험을 쌓았어야 하는 것은 아닌지 의심스럽습니다. 경험이 부족한 것이 아니라면 결정적인 순간에 오심이 반복되는 이유를 설명하기 어렵기 때문입니다.

‘심판도 사람이다’라는 변명은 더 이상 통하지 않습니다. KBO의 심판이 MLB나 NPB에 비해 정확한 판정을 내린다는 항변도 무의미합니다. 심판 판정의 정확성은 다른 심판과의 상대적인 비교에서 근거하는 것이 아니라 경기 상황에 대한 한 치의 오차도 없는 절대적인 기준에 근거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KBO는 4월 2일 개막을 앞둔 2011 시즌 관중 목표를 2010 시즌의 592만 8626명보다 약 12% 증가한 663만 명으로 책정했습니다. 하지만 선수들이 경기력을 향상시키고 구단이 팬 서비스를 개선시켜도 ‘그라운드의 판관’인 심판 판정에 오심이 반복 자행된다면 리그의 수준을 저하시켜 관중 목표를 달성하기는커녕 야구장에서 관중을 내쫓는 일밖에 되지 않을 것입니다. 야구의 인기가 높아져 관중석과 TV, 컴퓨터, DMB 등을 통해 보는 눈이 더욱 많아졌음을 KBO는 잊어서는 안 됩니다. 성적이 저조한 선수들은 퇴출되는 것이 냉정한 프로야구인데 왜 오심을 자행하는 심판은 퇴출되지 않는 것인지 의문입니다.

[사진] 3월 27일 LG:두산 시범경기 - 오심이 날린 끝내기 홈런, LG 패배


덧글

  • dabb 2011/03/29 10:02 #

    항상 좋은 글 잘 보고 있습니다.
    이번 포스팅의 대부분의 논지에 동의합니다만, 그제 3루석에서 나름대로 정확히 봤다고 생각하는데 홈런이 아니고 바를 맞고 튀어나온 걸로 봤습니다. (워낙 순식간이라 제가 잘못 보았을 수도 있었겠죠.)
  • 아루마루 2011/03/29 10:19 # 삭제

    저도 나름 정확히 봤는데...
    3루측에 본 두산팬들은 또 바를 맞고 튀어 나왔다고 하니..
    참으로 난감합니다......
  • 멸치 2011/03/29 10:23 #

    음, 저도 3루쪽에서 바에 맞고 나온걸로 봤지만 글의 논지에 동의하는 바입니다. 오심은 사라져야 마땅하고 심판의 자질은 엄하게 평가받아야합니다.
  • SoftWish 2011/03/29 11:11 #

    공감합니다. 더 나아가 이러한 논란의 중심에 선수가 서게 되고고 팬들끼리 할 필요 없는 다툼(..)을 하기도 한다는 거죠. 야구팬 대부분이 어느 특정 팀의 팬으로 구성되어 있다 보니 감정 상하는 일도 많고요. 이번 일에서도 김현수 선수를 힐난하는 일이 많아 맘 한편으로 속상했거든요. 논의의 방향이 이렇게 가야 한다고 생각합니다.
  • 파란태풍 2011/03/29 12:04 #

    퇴출좀 시켰으면 좋겠습니다.
    근데 한둘이 아니라..... 어휴.
  • 프랑스혁명군 2011/03/29 14:03 #

    마지막 문장. 정말 공감합니다.
    권영철. 어디 얼마나 LG한테 엿 먹일지 두고 봅시다!
  • young026 2011/03/29 14:38 #

    심판도 사람이죠.^^; 오심을 줄이기 위해 노력해야 할 필요는 있지만 심판이 아예 오심을 저지르지 않는 것을 기대하는 건 무리입니다.

    오심을 저지른 심판을 해고하거나 강등시키기('퇴출'은 부정확한 표현입니다) 어려운 데에는 다 이유가 있습니다. 사실 본문 중에도 그 이유가 일부 설명되어 있죠.^^; 간단히 말하면 심판이 자원이 부족하고 육성하기가 어렵기 때문에 그렇습니다. 자원 부족 문제는 실질적으로 존재하는 진입(이 반대가 '퇴출'이죠) 장벽을 완화해서 다소 개선할 수 있겠지만 육성에 대해서는 쓸만한 해결 방법이 안 보이는군요.
  • 역삼트윈스 2011/03/30 17:40 # 삭제

    권영철.

    잘 기억해두어야겠네요
  • 영재 2011/04/04 10:56 # 삭제

    엘지 선수중 가장 가까이서 본 선수도 인정했습니다... 엘지팬이라 홈런으로 인정되면 좋겠다고 하시겠지만...
  • 카즈 2011/04/26 20:11 # 삭제

    결국 오늘도 2루에서 엿 한 번 먹이네요. 오른발은 빗물이 들어가서 안 보였나보죠? 이 심판 제발 퇴출당했으면 하네요.
  • 개 새 권영철 2011/04/27 03:59 # 삭제

    LG경기할때마다 진짜 짜증나게 심판본다...최악이야
    치어리더한테 까이기라도 했냐!!!!!!!!!!!!!!!!!
  • 고자 2011/07/01 20:00 # 삭제

    어쨋든 저 권영철심판 LG안티입니다 기억해두세요 KBO에선 왜 퇴출안하는지 모르겠습니다 저심판이 한두번그런게아닙니다 LG에게 상습범이죠 보십시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