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콘텐츠뷰/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언노운 - 본 시리즈 판에 박은 아류작 영화

마틴 해리스(리암 니슨 분)는 아내 리즈(재뉴어리 존스 분)와 함께 학회에 참석하기 위해 베를린에 도착합니다. 여권이 든 가방을 분실한 마틴은 택시에 탑승해 공항으로 돌아가던 중 교통사고를 당해 사흘 만에 깨어나지만 누군가 자신을 대신하고 있다는 사실에 경악합니다.

기억을 상실한 주인공이 생명의 위협에 시달리며 거대한 음모의 실체를 파헤친다는 줄거리의 ‘언노운’에서는 다른 영화들의 흔적을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토탈 리콜’, ‘메멘토’ 등의 영화는 물론이며 부당한 음모에 연루된 주인공이 기억을 되찾으며 자신의 잘못을 바로잡는다는 점에서는 ‘본 아이덴티티’를 비롯한 ‘제이슨 본’ 3부작을 판에 박은 듯합니다. 유럽을 배경으로 미국인 첩보원이 현지 여성의 도움을 받아 자아를 되찾는다는 내용의 얼개는 ‘본 아이덴티티’와 다를 바 없습니다. 물론 ‘제이슨 본’ 3부작의 영향을 받아 역시 리암 니슨이 주연을 맡았던 ‘테이큰’도 떠오르지 않을 수 없습니다.

회색빛 도시 베를린의 풍경을 희뿌옇게 포착한 영상은 주인공 마틴의 혼란스러운 정신 상태를 반영한 듯하지만, ‘언노운’은 초반부터 너무나 많은 단서를 제공하는 지나치게 명확한 스릴러이기에 113분의 러닝 타임 중 절반 정도만 지나면 결말을 쉽게 추측할 수 있습니다. 작전의 목표물에 대해서는 나름의 반전이 있으나 서사의 큰 틀을 뒤엎을 만큼 의미를 지닌 것도 아닙니다. 극중에서 가장 중요한 모티브라 할 수 있는 옥수수 신품종의 전 세계 무상 배포는 현실성이 부족합니다.

그나마 인상적인 것은 동독 비밀경찰 출신의 위르겐(브루노 간츠 분)과 정체를 숨긴 로드니 콜(프랭크 란젤라 분)입니다. 두 노인 캐릭터는 서로에 대한 경의를 잊지 않으며 인상적인 최후를 남깁니다.


덧글

  • 잠본이 2011/02/26 21:39 #

    제이슨 본보다는 토탈리콜 우발사고버전(?)에 더 가깝죠.

    슈타지할배는 좀더 써먹을만한 캐릭터인데 너무 빨리 퇴장하셔서 아쉬웠음 T.T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