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콘텐츠뷰/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사진] 7월 15일 LG:기아 - 조인성 역전 3점포, LG 2연승 야구


라인업. 상대 선발 좌완 양현종에 맞춰 대폭 변화한 LG.



경기 전 그제 득녀한 이진영과 오늘 생일인 봉중근을 축하하는 공지가 있었습니다.

역시 오늘 생일인 이범준이 선발 등판했습니다. 3이닝 2피안타 4볼넷 3실점. 3회초까지는 호투했지만, 4회초 갑자기 제구에 난조를 보이며 무사 만루를 만들어 놓고 강판되었습니다.

기아 선발 양현종. 5.1이닝 6피안타 5볼넷 3실점. 승리 투수 요건을 갖추고 내려갔지만, 팀의 역전패로 승리를 날렸습니다.

2회말 2루타로 출루한 이택근을 이병규가 좌전 적시타로 불러들이며 LG가 선취 득점했습니다.

4회초 이범준이 만든 무사 만루에서 두 번째 투수 김광수를 상대로 김상훈의 2타점 좌전 적시타로 기아가 역전했습니다.

이어 1사 후 김선빈의 우전 적시타로 3:1로 달아나는 기아.

4회말 1사 1, 2루에서 조인성의 좌중간 적시타로 LG가 1점을 만회했지만, 1루 주자 이병규가 3루에서 횡사하면서 흐름이 끊겼습니다. 올 시즌 LG는 무리한 주루로 화를 자초하는 일이 잦습니다.

세 번째 투수로 이동현을 6회초에 올리는 강수를 띄웠지만, 이동현은 안치홍에게 2루타, 이현곤의 스퀴즈로 1실점했습니다.

계속된 2사 1, 3루에서 이동현을 구원한 이상열은 1루에 느슨한 견제를 반복하다 3루 주자 이용규의 홈스틸을 허용했습니다.

6회초 적시타 없이 기아가 2득점하면서 5:2로 벌어져 승부가 갈리는 듯했습니다.

6회말 1사 1, 2루에서 대타 박용택의 적시 2루타로 1점을 만회하면서 5:3이 되었고, 1사 2, 3루의 기회가 계속되었습니다. 하지만 대타 작은 이병규와 이대형의 연속 삼진으로 추가 득점에 실패했습니다. 특히 희생 플라이라도 절실한 시점에서 작은 이병규가 풀카운트 끝에 스윙 한 번 못해보고 스탠딩 삼진으로 물러난 것은 아쉬웠습니다. 대타로 나와 1사 3루의 기회라면 적극적인 타격이 요구되었기 때문입니다.

7회초 시작과 함께 다섯 번째 투수로 등판한 정재복. 1.1이닝을 무실점 처리하며 시즌 첫승을 거뒀습니다.


7회말 2사 1, 2루에서 조인성이 안영명의 어깨 높이의 직구를 받아쳐 좌측 담장을 훌쩍 넘기는 역전 3점 홈런을 터뜨렸습니다. 조인성의 시즌 17호 홈런이자 71타점 째입니다. 개인 최초 20홈런과 역대 포수 사상 최초 100타점 고지가 멀지 않았습니다.

홈런으로 통산 1,500루타에 도달한 조인성.

8회초 1사 후 조기 등판하는 오카모토. 1.2이닝 동안 볼넷 2개를 내줬지만 무실점으로 이틀 연속 승리를 지키며 16세이브째를 따냈습니다.

9회초 2사 1루에서 오카모토가 김선빈을 직구로 헛스윙 삼진 처리하며 경기가 종료되었습니다. 하이파이브하는 선수들.

경기 종료의 전광판.

수훈 선수상을 수상한 오카모토.

MBC 라이프와 방송 인터뷰하는 조인성. 공수 모두 엄청난 부진에 시달리다 불미스런 일로 시즌 아웃된 작년과 비교하면 가히 환골탈태라 할 만한 대활약입니다.

수훈 선수상을 수상하고 장내 아나운서와 인터뷰하는 조인성.

중반까지 잔루가 많아 답답한 흐름이었지만, 제구가 좋지 않은 양현종의 투구수를 늘리며 많은 이닝을 소화하지 못하도록 한 것이 승인이었습니다. 결국 기아의 계투진을 상대로 역전을 이끌었습니다.

마무리 오카모토를 조기 투입하는 초강수를 띄우는 등 6명의 투수를 소진하며 총력전을 벌인 것이 결과적으로 주효했습니다. 4위권 싸움의 맞상대인 기아와의 경기에서 승리하는 것이 무엇보다 중요했기 때문입니다. LG는 오늘 승리로 2연전을 모두 쓸어담으며 6위 기아와의 게임차를 3.5로 벌렸고, 오늘 패한 4위 롯데와의 게임차를 1로 좁혔습니다.

내일 삼성과의 원정 경기에는 LG로 트레이드된 후 단 한 번도 1군 무대에 등판하지 않았던 강철민이 첫선을 보입니다. 기대보다는 궁금증이 앞서는 등판입니다.


덧글

  • 매직동키라이드 2010/07/16 00:43 #

    유코치님 현역 때 자기 속도 생각하고 막 돌리는게 아닌가 싶습니다 으으...
  • 으키쿠키 2010/07/16 11:16 # 삭제

    어제는 해설자들이 이병규 선수 단독이라고 한거 같긴했는데 코치님이 돌리셨나요?
  • nOiZe 2010/07/16 01:16 #

    마지막 줄에 "기대보다는 궁금증이 앞서는 등판입니다" 이 부분 보고 조금 웃었습니다 ㅋㅋㅋㅋㅋ
  • 대형말벌 2010/07/16 08:39 #

    타선이 오늘 양현종을 상대로 보여줬던 모습을 류현진을 상대로도 보여줬으면 합니다. 뭐, 류현진이야 투구수 자체가 양현종과는 다르긴 하지만요.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