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퍼블릭 에너미 - 유장한 갱스터 로맨티시즘 영화

1930년대를 풍미했던 은행 강도 존 딜린저의 행각을 영화화한 마이클 만 감독의 ‘퍼블릭 에너미’는, 시대 배경을 과거로 옮기고 등장인물들에게 중절모와 오버 코트를 입히고 씌웠을 뿐, 기존의 ‘프로페서널 남자의 대결’에서 조금도 달라지지 않았습니다. ‘히트’, ‘콜래트럴’, ‘마이애미 바이스’에서 마이클 만 감독은 선과 악의 구분을 떠나 자신의 일에 프로페셔널한 남자들이 맞서는 미학에 철저히 집중했는데, ‘퍼블릭 에너미’ 또한 마찬가지입니다.

주인공 존 딜린저(조니 뎁 분)는 은행을 터는 범죄자이지만, 일반 시민들의 돈을 거들떠보지 않아 의적처럼 추앙받으며, 동료를 결코 배신하지 없으며, 자신의 여자를 떠나지 않겠다는 약속을 끝내 지키는 완벽한 사내입니다. 이에 맞서는 수사관 멜빈 퍼비스(크리스찬 베일 분) 역시 약점을 찾을 수 없습니다. 명사수이며, 범죄자의 소탕에 철두철미하게 임하는 수사관이고, 동료를 아끼며, 여성에게 친절합니다. ‘터미네이터 : 미래 전쟁의 시작’에 비해 출연 비중이 적은 크리스찬 베일이지만, ‘퍼블릭 에너미’ 쪽이 훨씬 강렬합니다. 두 주인공의 대결은 단순히 선과 악의 대결이 아니라 자존심을 건 프로페셔널한 사나이들의 대결입니다.

이처럼 기존의 작품들의 요소들을 고스란히 계승하고 있기에, 영화의 장단점 또한 거의 동일합니다. 우선 마이클 만 감독 본인이 상당 수준의 총기 애호가이기에 위에 나열한 전작들의 총격전 장면이 인상적이었는데, ‘퍼블릭 에너미’도 예외가 아닙니다. 산장을 중심으로 시작되는 중후반의 총격전 장면은 카 체이싱 총격전으로 마무리되는데, 어둠 속에서 더욱 빛을 발하는 시카고 타이프라이터를 비롯한 총기류의 둔탁한 효과음은 비슷한 소재를 다룬 다른 영화들에 비할 수 없을 정도로 압도적입니다.

이에 못지않게 인상적인 장면은, 존 딜린저가 자신을 체포하기 위한 수사반 사무실을 대담하게 둘러보는 것입니다. 이것이 실화인지 알 수 없으나, 역설적인 장면을 제시하며 결말로 치닫기 전 관객의 정서를 고양하며, 주인공에 대한 감정 이입을 극대화시킨다는 점에서 매력적입니다. 동시대를 다루는 일반적인 영화들과 달리 핸드 헬드가 많이 쓰였다는 점이나 주인공의 최후를 당시의 갱 영화 ‘맨하탄 멜러드라마’로 암시했다는 점은 이채롭습니다. 존 딜린저가 최후의 순간까지 사랑했던 여인을 잊지 않았음을 드러내는 마지막 장면은 마이클 만이 ‘퍼블릭 에너미’를 통해 제시하고 했던 갱스터 로맨티시즘의 정수라 할 수 있습니다. 조명을 최소화해 중절모를 눌러쓴 사나이들의 턱선과 광대뼈를 강조한 것 또한 이 시대를 향한 동경이 깃들어 있습니다.

하지만 스토리 텔링에 약점이 있는 마이클 만의 약점 또한 여전합니다. 좋게 말하면 유장하고, 나쁘게 말하면 늘어집니다. 러닝 타임이 140분에 달하지만, 산장 총격전 이전의 장면들은 적당히 덜어내며 보다 압축적인 전개를 선택할 수 있지 않았을까 싶습니다. 영화가 끝난 뒤, 제시되는 자막은 인생사의 허무함과 덧없음을 일깨우기에 충분합니다.

콜래트럴 - 기묘한 버디 무비 스릴러, 혹은 '히트'의 업그레이드 버전
마이애미 바이스 - '프렌치 커넥션'의 마이클 만 버전


덧글

  • 잠본이 2009/08/30 15:44 #

    실제 딜린저가 죽기 몇시간 전에 시카고 경찰서 유람온 건 사실인데 특별수사본부 사무실까지는 오지 않았다고 합니다. 극적인 효과를 높이기 위해 약간 각색한 거겠지요.
    한국관객에겐 별 의미가 없지만 그밖에도 영화의 여러 가지 부분이 역사적 사실과는 다르게 변형되어 있습니다. (딜린저에겐 빌리 말고도 연인이라 할 만한 여자친구가 여럿 있었고, 베이비 페이스 넬슨은 보헤미아 산장 습격 때 죽지 않고 딜린저보다 오래 살았다는군요 OTL)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