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KBO 야매카툰

유튜브 채널https://www.youtube.com/channel/UCtGwTghvdi_VdQ6X1gyTQYw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기동전사 건담 00(더블오) 2기 - 제2화 트윈 드라이브 건담 00(더블오)

제1화에 비해 작화 퀄리티가 떨어졌습니다. 1기와는 차별되는 2기만의 날카로운 작화 분위기를 유지하려 애썼지만, 눈에 띄는 것은 어쩔 수 없었습니다. 더불어 제1화의 빠른 속도의 전개에 비해 안정적인 템포로 이야기가 흘러갔습니다. 제1화에서 사지가 프톨레마이오스에 오기까지의 과정이 지나치게 축약되어 아쉬웠는데, 이번 화에서는 라일의 솔레스탈 빙에의 합류 과정이 극적이지 못해 아쉬웠습니다. 단순히 형의 유지를 잇는 수준보다 자신이 몸담고 있는 카탈론 부대가 어로우즈에 의해 잔혹하게 전멸당하며, 동지이자 애인을 잃는다는 식으로 묘사했더라면 보다 설득력이 있었을 텐데, 제2기에 주어진 것이 25화에 불과하니, 라일이 복수심에 불타기보다 쿨한 채로 록온이 되어 하루라도 빨리 켈딤에 탑승해야 하기 때문일 것입니다. 하지만 당장 켈딤에 탑승해야 할 라일이 과연 MS 조종에 익숙할지는 의문입니다. 1기와 달리 초반 전투 장면을 모두 우주로 국한시킨 것은, 차후 2기의 주된 공간적 배경이 우주가 될 것임을 암시하는 것입니다.

3개월 전 더블오 기동 실험에서, 엑시아의 태양로를 제외한 모든 태양로로 실험했다고 하니, 외전의 건담들과 뒤나메스 및 퀴리오스의 태양로도 이미 확보하여 신형 MS에 계승시킨 것으로 보입니다. 오프닝에 앞서 제시되는 이 장면과 이번 화의 클라이맥스인 더블오의 기동 장면까지 트윈 드라이브의 입자 동조율이 상당히 중시되는 것을 보면 마치 ‘신세기 에반게리온’에서 에바의 싱크로율과 유사한 분위기입니다. 아직 대사는 없지만 더블오 기동 실험에는 안경 쓴 새로운 여성을 비롯한 몇몇의 신캐릭터도 처음 등장했습니다. 미즈시마 세이지 감독의 취향인지, 아니면 캐릭터 디자이너 코우가 윤의 선호인지 알 수 없지만, 건담 시리즈 사상 안경 쓴 캐릭터가 가장 많이 등장하는 ‘기동전사 건담 00(더블오)’입니다. 주역 캐릭터인 티에리아와 시린, 커티, 리제네 등에 1기에서 사망한 루이스의 어머니와 프톨레마이오스2의 신캐릭터까지 유독 많습니다.

어로우즈에 소속된 커티가 만나는 사령관 호머 가타기리는 빌리의 아버지로 보이는데, 2년 동안 스메라기와 동거했던 빌리는, 그녀를 세츠나와 솔레스탈 빙에 빼앗겼으니, 신사적이었던 이미지를 벗어던지고 증오심에 불타오를 것입니다. 이번 화에 한 장면 등장한 가면남의 대사는 제1화와 달리 의외로 평범했습니다.

프톨레마이오스에 감금된 사지의 처지는 ‘기동전사 Z건담’의 카미유나 에마처럼 자신의 믿어온 신념과 가치관을 갑자기 바꾸는 입장이 될 것으로 보입니다. 루이스가 왼손과 가족을 잃은 것이 프톨레마이오스의 건담에 의한 만행이 아니라 스로네에 의한 것임을 확인했으니 전장에서 루이스와 재회하기 위해서는 사지도 파일럿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록온이 오렌지색 하로를 파트너로 데리고 다녔던 것처럼 사지가 파일럿이 되면 붉은색 하로를 항상 대동할지도 모릅니다.

제1화에서 카탈론 컬러링의 리알도와 티에렌이 등장했고, 이번 화의 카탈론 중동지부를 묘사하는 장면에서 진한 파란색의 플래그도 등장했습니다. 아직 리알도는 프라모델화되지 않았지만 티에렌과 플래그의 HG 1/144 카탈론 컬러 프라모델이 발매될 가능성도 있습니다. 마리나는 알렐루야처럼 감금당하는 신세가 되는데, 이미 아자디스탄의 왕녀 자리에서 내려온 것으로 보입니다. 차후 시린에 의해 구출되어 카탈론에 합류시켜 보다 자유롭게 운신하려는 의도일 텐데, 세츠나와 마리나의 연하의 전사와 연상의 공주 커플이라는 설정은 ‘스타워즈 에피소드 1 보이지 않는 위험’에서의 아나킨 스카이워커와 파드메 아미달라의 관계와 유사합니다.

1기에 비해 성숙해졌지만 대신 섹시함이나 임팩트가 사라진 왕류민은 확실히 악역으로 자리 잡은 느낌입니다. 하지만 왕류민의 행동에 홍롱이 의문을 품고 있으니 마지막 순간까지 충성스러울지는 의문입니다. 제1화에는 등장하지 않았던 네나도 첫등장했는데, 프톨레마이오스2와는 별도로 행동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이제 알리와 패트릭을 제외한 1기의 주요 캐릭터들이 모두 등장했습니다.

어로우즈 MS 부대의 습격에 맞서 세츠나는 트란잠으로 더블오를 기동시키는데, 액션 장면은 짧았지만 주역기의 프라모델 판매를 촉진시킬 수 있을 만큼 충분히 멋있었습니다. 더블오의 움직임보다는 CG를 활용한 GN 입자의 화려한 흩날림이 더 인상적이었던 것이 사실이지만 말입니다. 하지만 더블오를 빛나게 하기 위해 세라비는 벌써부터 힘이 떨어지는 느낌인데, 버추도 그랬지만 접근전에서는 티에리아의 건담들이 약한 모습입니다. 아무래도 다른 3기의 건담을 엄호하는 역할에 국한되든가, 아니면 등에 붙은 거대한 건담의 비밀이 밝혀지든가가 될 것으로 보입니다.

처음 등장한 엔딩은 다분히 형이상학적인데, 알렐루야의 이중인격, 알렐루야와 소마(마리), 사지와 루이스, 프톨레마이오스2 격침과 같은 암시가 있었습니다.

기동전사 건담 00(더블오) 2기 - 제1화 천사 강림

덧글

  • 까제 2008/10/13 09:49 #

    헉....켈딤에 타는건 닐이 아니라 라일입니다 ^.^...
  • 물빛바람 2008/10/13 09:54 #

    등의 건담얼굴이 거슬려죽겠습니다(....) 정말 합체하는걸까요(...)
  • Hineo 2008/10/13 10:00 #

    1. 일단 태양로는 기존 TV판에 있던 건담 4기의 태양로 + O건담의 태양로...해서 총 5기밖에 없다고 합니다. 외전 건담들의 태양로는 모조리 O건담의 태양로를 '돌려가며 써먹었다고' 하는군요.(...)

    그럼 아스테리아의 태양로는 앞으로 뭘 써먹는거지(-_-;;;;)

    2. 라일이 솔레스탈 비잉에 합류 전 카탈론과 연락을 취하고, 카탈론 측에서도 닐이 솔레스탈 비잉에 '잠입'했다고 언급하는 것으로 봐서 라일의 합류는 지극히 '의도적일' 가능성이 큽니다. 그렇다면, 오히려 '설득력없는' 합류가 더 이치에 맞죠. 세츠나(라 쓰고 세깽판(야)이라 읽는다)가 더블오 건담을 수령할 때 라일이 대신 수송정의 조종을 맡는데, 그때 당황하는 모습으로 봐선 솔레스탈 비잉에 합류한 것은 닐의 복수와 같은 '개인적인 일'은 아닐 것으로 보입니다.(예상외의 사태이니까)

    3. 세라비가 밀린 것은 사실 건담의 힘이 딸려서라기 보단 전술적으로 이겼다는게 더 나을지도. 비록 어헤드에게 밀리긴 했지만 GN 바주카의 고화력으로 징크스를 격추했습니다.(몇 기 격추했는지는 영상에서 다시 확인해야할듯) 다만, 수가 좀 많았고 어헤드가 적절한 판단으로 세라비를 대신 막고 남은 소대원들이 톨레미를 두들겼다는게 세라비로선 불리한 점이었겠죠. 더블오 건담 밀어주기...라 볼 수 있겠지만 그렇다고 벌써부터 힘이 딸린다는 건 아니라고 봅니다.
  • 샌드맨 2008/10/13 10:20 #

    1. 외전에서 쓰인, 2세대 건담들 타입F의 태양로는 오건담의 것을 돌려썼고, 추가로 2챕터부터는 큐리오스의 것도 같이 쓰려다가 힉서에 의해 강탈당한걸로 나오죠. 2시즌의 시점에서 외전의 흐름이 이어질지는 모르는거니까요.



    다이제스트 자체는 네타가 심한지라 말씀드리긴 뭐하지만, 프로듀서는 지상전도 중요하게 언급하던것 같습니다만, 아무래도 우주가 메인이겠죠^^;;
  • 제너럴 2008/10/13 11:48 #

    빌리는 나중에 가면남 전용 어헤드를 만들것 같더군요.

    그나저나 안드레이 목소리는 여전히 거슬리더군요. 코드기어스에서 로이드를 했던 시라토리 테츠라서 그런가....

    시라토리 테츠씨는 로이드 같은 개그캐릭에는 딱인데 안드레이같은 진지캐릭으로 가니까 뭔가 안맞더군요. 이미지가 굳어있어서 그런건지 원래 매치가 안맞아서 그런지 모르겠지만 시라토리 테츠를 안드레이 역에 캐스팅한 의도를 모르겠습니다. 오히려 코야스 타케히토 같은 사람이면 어울릴지 모르겠지만.
  • Hineo 2008/10/13 13:14 #

    하지만 리바이어스에서 아이바 코우지를 맡은 전적도 있죠.

    지금 이게 언밸런스로 들리는 이유는 아무래도 생긴 것에 비해선 '반항아적인 이미지'를 가져서 그런 것이라 생각합니다.
  • 나르사스 2008/10/13 12:07 #

    더블오 프라모델 판매량이 팍팍 올라가는 소리가 들렸습니다. 음악하며 연출하며 압도적이더라구요..
  • 아이리스 2008/10/13 12:17 #

    라일이 CB의 이념에 동조해서가 아니라 다른 의도를 갖고 참여하는 것이 왠지 불안합니다.
  • 울트라김군 2008/10/13 15:52 #

    스파이 같죠[..]
  • 듀얼콜렉터 2008/10/13 16:53 #

    세츠나와 마리나는 정말로 이어질련지 의문입니다.
  • 졸피뎀 2008/10/13 17:09 # 삭제

    00니까 안경이 많은 걸까요? (笑)
    패트릭은 중요(개그)캐릭터니 곧 나올 거 같습니다.
    어쩌면 마네킹 여사의 가사 및 육아를 맡고 있을지도...

    덧, 안습의 왕녀님... ㅠㅠ
  • SAGA 2008/10/15 00:14 #

    호오, 드디어 더블오가 다시 시작했군요. 디제 님 포스팅을 보고 겨우 알았습니다. 이제부터 다시 건담의 세계에 빠져봐야겠군요. ^^;;;
  • 아메바정 2008/10/16 02:25 #

    저도 아직 록온2는 카탈론의 사람이라는 느낌입니다. 소레스탈 빙과는 접선한다라는 표현이 맞는 거 같아요. (저로서는 왜 굳이 건담 탑승초보일 닐 디란디를 선택했을까가 의문이지만요)
    그리고 아카하로가 '걔네 적이야! 적이야!'하는 대사가 있는 걸 보면 네냐는 톨레미와 행보를 완전 다르게 했을지도 모른다는 생각이 듭니다:)
※ 이 포스트는 더 이상 덧글을 남길 수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