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제의 애니와 영화 이야기

tomino.egloos.com

포토로그


메모장

KBReport 프로야구 필자/다음카카오 1boon/KBO 야매카툰

LG 트윈스 야구 전 경기 아프리카 생중계 http://afreecatv.com/tomino

사진, 글, 동영상 펌 금지합니다. 영화 포스터의 저작권은 해당 영화사에서 있습니다.

반말, 욕설, 비아냥, 협박 등의 악성 댓글은 삭제합니다. 비로그인 IP로 댓글 작성은 가능하지만 동일 IP로 닉네임을 여러 개 사용하는 '멀티 행위' 시 역시 삭제합니다.


[관전평] 6월 6일 LG:키움 - ‘윌슨-불펜 동반 붕괴’ LG 2연속 루징 시리즈 야구

LG가 2연패 및 2연속 루징 시리즈로 3위로 내려앉았습니다. 6일 고척 키움전에서 4-0 리드를 지키지 못하고 4-5 역전 끝내기 패배를 당했습니다.

LG 타선 4득점 7잔루

LG 타선은 4득점했지만 집중력은 아쉬웠습니다. 1회초 3개의 볼넷으로 얻은 1사 만루 절호의 기회에서 2점을 얻는 데 그쳤습니다. 박용택의 행운의 1타점 내야 안타와 정근우의 중견수 희생 플라이가 전부였습니다. 선발 이승호의 제구 난조를 틈타 빅 이닝을 만들지는 못했습니다.

2회초에는 1사 3루 기회가 무산되었습니다. 이천웅이 1루수 땅볼로 물러나 3루 주자 유강남이 묶였습니다. 2사 후 김현수의 우익수 플라이로 무득점으로 이닝이 종료되었습니다. 3회초에도 선두 타자 김민성의 볼넷 출루가 그대로 잔루 처리되었습니다.

LG는 4회초 2사 2루에서 이천웅의 중전 적시타로 3-0을 만들었습니다. 하지만 이어진 2사 1, 2루 추가 득점 기회는 김민성의 우익수 플라이로 무산되었습니다. 무릎 부상으로 채은성이 결장한 가운데 3번 타자로 전진 배치된 김민성은 2개의 볼넷을 얻었지만 2번의 득점권 기회를 무산시켰습니다.

7회초에는 무사 1, 3루에서 김민성이 바깥쪽 낮은 공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습니다. 라모스의 좌익수 희생 플라이로 1점을 추가해 4-0을 만들었지만 7회초 종료 시점에 잔루는 7개였습니다. 상대의 맹렬한 추격 속에서 8회초 및 9회초는 한 명도 출루하지 못하고 2이닝 연속 삼자 범퇴로 무기력해 역전패 분위기로 흘렀습니다.

7회말 윌슨 강판 늦었다

선발 윌슨은 6회말까지 무실점으로 순항했습니다. 2회말 1사 2루, 3회말 2사 2, 3루, 4회말 2사 3루까지 3이닝 연속 득점권 위기를 틀어막았습니다.

하지만 윌슨은 한계 투구 수에 육박한 7회말 갑작스런 난조로 패배의 빌미를 제공했습니다. 선두 타자 김하성에 변화구를 던지다 좌익선상 2루타를 맞은 뒤 김웅빈에 볼넷을 내줘 무사 1, 2루 위기를 자초했습니다.

이때 투구 수가 88구였기 때문에 윌슨을 강판시키고 불펜을 가동하는 편이 바람직했습니다. 게다가 LG가 전 경기까지 주간 1승 3패로 저조했기 때문에 류중일 감독은 투수 교체 시점을 앞당겨야 했습니다.

하지만 류중일 감독은 윌슨에 두 명의 타자를 더 맡겼고 1사 후 김혜성의 좌전 안타로 만루 위기로 번졌습니다. 정우영이 매우 부담스러운 1사 만루에 올라와 대타 박동원 타석에서 초구에 빗맞은 내야 안타로 실점해 4-1이 되었습니다. 이어 대타 박병호 타석 초구에 폭투로 4-2로 좁혀졌습니다.

정우영은 계속된 1사 만루 위기에서 서건창을 4-6-3 병살 처리해 이닝을 닫았습니다. 하지만 8회초 1사 후 이정후에 우월 솔로 홈런을 내줘 4-3으로 좁혀졌습니다. 2:1의 불리한 카운트에서 높게 몰린 실투가 피홈런으로 이어졌습니다. 1점차로 좁혀지면서 상대의 추격 의지에 불을 붙여줬습니다.

‘2볼넷’ 이상규 블론 세이브 패전

패전은 데뷔 첫 블론 세이브 및 패전을 기록한 마무리 이상규가 기록했습니다. 9회말 1사 후 발 빠른 김혜성에 내준 볼넷이 화근이었습니다. 김규민 타석에 2구에 폭투로 1사 2루 득점권 위기가 되었습니다. 포수 유강남이 블로킹에 실패했습니다.

김규민을 삼진 처리해 2사를 잡은 이상규는 허정협을 상대로 2:0의 불리한 카운트로 출발해 스스로를 궁지로 몰아넣었습니다. 결국 3구에 우전 적시타를 맞아 4-4 동점이 되어 블론 세이브를 기록했습니다.

마무리는 블론 세이브 이후에도 평정심을 잃지 않고 동점을 유지한 채 이닝을 마쳐 경기를 연장전으로 끌고 가야 합니다. 하지만 이상규는 서건창에 스트레이트 볼넷을 내줘 2사 1, 2루 끝내기 위기를 자초했습니다.

전병우의 타구가 전진해있던 우익수 홍창기의 키를 넘어가 끝내기 안타가 되어 경기가 종료되었습니다. 7회말과 9회말 내준 합계 3개의 볼넷이 역전패로 직결되었습니다.

디제의 LG 야구 중계로 풀경기 다시 보기 http://vod.afreecatv.com/PLAYER/STATION/57510192

http://twitter.com/tominodijeh

[관전평] 6월 5일 LG:키움 - ‘임찬규 2회까지 2피홈런 6실점’ LG 3-6 패배 야구

LG가 연승에 실패했습니다. 5일 고척 키움전에서 3-6으로 패했습니다.

임찬규, 경기 운영 능력의 부재

패인은 선발 임찬규의 난조입니다. 1회말과 2회말 2이닝 연속으로 3점 홈런을 얻어맞고 6실점해 초반에 승부가 갈렸습니다. 2개의 피홈런 모두 2사 후 나왔다는 점에서 임찬규의 경기 운영이 매우 실망스러웠습니다.

임찬규는 1회말 2피안타로 비롯된 1사 1, 3루에서 박병호를 풀카운트 끝에 몸쪽 하이패스트볼로 삼진 처리해 2사를 잡았습니다. 하지만 박동원에 초구를 밋밋하게 밀어 넣다 선제 좌월 3점 홈런을 통타당했습니다. 이날 경기의 결승타입니다.

2회말 임찬규의 경기 운영은 최악이었습니다.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9번 타자 박준태를 상대로 3:0으로 출발하며 해이해진 집중력을 노출했습니다. 결국 풀카운트 끝에 우전 안타를 맞았습니다.

이어 김혜성에 다시 3:0으로 출발하더니 볼넷을 내줘 1, 2루 위기를 자초했습니다. 그야말로 방심의 결과로밖에 보이지 않는 흐름입니다. 김하성을 상대로 2:0에서 3구를 밀어 넣다 좌월 3점 홈런을 통타당해 0-6으로 크게 벌어졌습니다.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카운트를 계속 불리하게 끌려간 끝에 팀 패배를 자초한 임찬규입니다.

라모스 멀티 홈런

LG 타선은 키움 선발 최원태를 상대로 도무지 납득할 수 없는 성급한 타격으로 3회초까지 득점하지 못한 채 31구만을 던지게 했습니다. 최원태는 스트라이크 비중이 높은 편이지만 LG 타자들은 투구 수를 늘리지 못한 채 덤벼들다 자멸했습니다. 덕분에 최원태는 92구로 7회말까지 던졌습니다. LG 타선은 키움 불펜 필승조를 일찍 끌어내지 못하고 2명의 불펜 투수로 경기를 마치도록 만들었습니다.

유일한 위안은 라모스의 멀티 홈런입니다. 5월 29일 광주 KIA전 10호 홈런 이후 일주일 동안 홈런이 터지지 않았던 라모스는 4회초 무사 1루에서 좌중월 2점 홈런, 9회초 1사 주자 없는 상황에 우월 솔로 홈런으로 LG의 3득점을 홀로 책임졌습니다. 특히 9회초 마무리 조상우를 상대로 바깥쪽 높은 패스트볼을 공략해 터뜨린 비거리 140m의 대형 홈런은 매우 강렬했습니다.

반면 김현수는 4타수 무안타로 최근 떨어진 타격 페이스를 숨기지 못했습니다. 6회초 선두 타자로 나와 잘 맞았던 우익수 플라이를 제외하면 나머지 타석은 타구 질이 좋지 않았습니다. 최근 4경기 1승 3패에 그치고 있는 LG의 상황을 감안하면 김현수도 살아나야 합니다.

디제의 LG 야구 중계로 풀경기 다시 보기 http://vod.afreecatv.com/PLAYER/STATION/57470557

http://twitter.com/tominodijeh

[관전평] 6월 4일 LG:삼성 - ‘정찬헌 7이닝 11K 무실점’ LG 11-0 대승 야구

LG가 2연패 및 시즌 첫 3연전 스윕 위기에서 벗어났습니다. 4일 잠실 삼성전에서 11-0으로 대승했습니다.

정찬헌 11K 무실점 2승

선발 정찬헌은 7이닝 3피안타 2사사구 11탈삼진 무실점의 최고의 투구 내용으로 2연승을 기록했습니다. 포크볼과 너클 커브의 조합으로 상대 타선을 압도했습니다.

LG가 2-0으로 앞선 3회초가 정찬헌의 최대 위기였습니다. 2사 후 박승규의 타구가 조명에 들어가 우익수 채은성이 잡지 못해 2루타가 되었습니다. 정찬헌은 김상수를 볼넷으로 내보내 1, 2루가 된 뒤 박찬도 타석에서 3구 폭투로 2사 2, 3루 위기로 번졌습니다. 포수 유강남이 블로킹에 실패해 가랑이 사이로 공을 빠뜨렸습니다.

하지만 정찬헌은 박찬도를 8구의 끈질긴 승부 끝에 2루수 땅볼 처리해 동점 위기를 극복했습니다. 이후 넉넉한 득점 지원을 받은 정찬헌은 7회초를 끝으로 마운드를 내려갈 때까지 득점권 위기를 맞이하지 않을 정도로 안정적이었습니다. LG 선발진은 하위 선발인 임찬규, 정찬헌, 이민호가 기대 이상의 호투를 이어가는 가운데 가장 믿을 만한 외국인 원투 펀치 윌슨과 켈리가 부진해 뜻밖의 흐름입니다.

이천웅 2회말 2사 후 결승타

LG 타선은 2회말 2사까지 기회를 못 살려 출발이 불안했습니다. 1회말 2사 1, 2루에서 김민성의 유격수 직선타로 득점에 실패했습니다. 2회말에는 1사 2, 3루 절호의 기회에서 오지환이 하이 패스트볼에 헛스윙 삼진으로 돌아섰습니다.

만일 2회말에도 득점에 실패할 경우 경기 흐름이 상대에 넘어갈 수 있었습니다. 하지만 2사 후 이천웅이 1루수 살라디노에 맞고 외야로 굴절되는 강습 2타점 2루타로 2점을 선취했습니다. 이날의 결승타입니다.

3회말에는 1사 1, 3루에서 박용택이 몸쪽 패스트볼을 우익수 희생 플라이로 만드는 기술적 타격으로 3-0이 되었습니다. 2사 후 하위 타선의 정근우, 유강남, 오지환의 3연속 안타로 6-0으로 벌려 승기를 잡았습니다.

4회말 행운의 대량 득점

4회말에는 대량 득점으로 승부가 완전히 갈렸습니다. 선두 타자 김현수의 뜬공이 해질녘에 타구를 완전히 잃어버린 중견수 박승규에 의해 안타로 연결되었습니다. 채은성의 강습 타구가 3루수 이원석의 실책으로 이어져 무사 1, 2루가 되었습니다.

이어 라모스의 뜬공을 다시 삼성 야수진이 완전히 잃어버려 좌전 안타가 되어 무사 만루 기회로 연결되었습니다. 김민성의 타구가 조명에 들어가 우익수 김헌곤이 포구하지 못해 2타점 2루타가 되어 0-8이 되었습니다. 이날 LG 타선은 지난 2경기와 달리 행운이 많이 따랐다.

박용택이 좌익수 희생 플라이로 두 타석 연속으로 희생 플라이 타점을 올리는 팀 배팅의 정석을 선보였습니다. 2사 후 유강남의 좌월 2점 홈런으로 11-0으로 크게 달아났습니다. 유강남은 2루타 2개, 홈런 1개로 4타수 3안타 4타점 3득점으로 맹타를 휘둘렀습니다.

큰 점수 차에서 8회초부터는 필승조 정우영, 진해수, 이상규가 2이닝을 나눠 던졌습니다. 9회초 등판한 마무리 이상규는 1사 후 김지찬에 우익선상 3루타를 맞아 실점 위기에 몰렸지만 이성곤을 낮은 패스트볼로 헛스윙 3구 삼진, 김응민을 1루수 뜬공 처리해 실점하지 않아 깔끔한 무실점 경기를 완성했습니다.

디제의 LG 야구 중계로 풀경기 다시 보기 http://vod.afreecatv.com/PLAYER/STATION/57426147

http://twitter.com/tominodijeh

1 2 3 4 5 6 7 8 9 10 다음